[단독] 박덕흠, 코로나 업무마비 학교에 5년치 영화관람 자료 요구

학기 초 학교 현장이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한 국회의원이 수도권 전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최근 5년간 영화 관람현황을 요청해 일선 학교와 교육청에서 ‘현실을 모르는 탁상조사’라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서울시교육청이 지난 21일 관할 전체 606개 초등학교에 보낸 공문 ‘국회의원 요구…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