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라고 불러” 공립중 교장, 교육청이 ‘중징계 요구’ 통보

학교급식 여 조리종사원에게 “오빠라고 불러”라고 말하고, ‘교사에게도 욕설을 했다’는 의혹을 받은 전북지역 공립중학교 남자 교장이 교육청으로부터 ‘중징계 요구’ 통보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교장은 “과장된 주장만 받아들여 중징계 요구키로 한 것을 이해할 수 없어 재심의 요청했다”고 반박했다. 29일, 전북 S…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