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부모가 바로 서야 교육이 바로 서는 법’이거늘

‘아이는 어른을 비추는 거울’이라는 말이 있다. 자녀의 행동을 보면 그의 부모가 어떻게 길렀는가를 알 수 있다는 뜻이다. ‘세 살 버릇 여든까지 간다’는 것도 같은 맥락에서 이해할 수 있다.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가정 교육의 중요성을 설파한 속담은 차고도 넘친다. 그런데 요즘 학부모들과 대화를 나누다 보면 되레 아이…

기사 더보기